진도 서망항서 40대 베트남 선원 홋줄에 다리 감겨 절단
진도 서망항서 40대 베트남 선원 홋줄에 다리 감겨 절단
  • 전라도뉴스
  • 승인 2021.01.19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전 8시54분쯤 전남 진도군 서망항에서 출항 준비를 하던 29톤급 선박의 승선원 A씨(44·베트남)가 밧줄에 다리가 감겨 절단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목포해경이 구조 활동을 하고 있다.(목포해양경찰서 제공)2021.1.19/뉴스1 © News1 정다움 기자


(진도=뉴스1) 19일 오전 8시54분쯤 전남 진도군 서망항에서 출항 준비를 하던 29톤급 선박 승선원 A씨(44·베트남)가 밧줄에 다리가 감겨 절단됐다는 신고가 목포해양경찰서에 접수됐다.

출동한 해경은 신고접수 2분만에 현장에 도착, 응급 조치 후 헬기를 이용해 A씨를 광주 전남대병원으로 이송했다.

A씨는 선미에서 홋줄을 걷는 출항 준비를 하다가 밧줄에 왼쪽다리가 감겨 절단된 것으로 알려졌다.

목포해경은 선장과 선원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